'✈Spotting Diary'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5.02.22 15.02.22 RKSI 출사 일기
  2. 2015.02.17 첫번째 스포팅 회상일기 (4)

15.02.22 RKSI 출사 일기

어느덧 벌써 연휴의 마지막날 ㅠㅠ

 

 

....

벌써 마지막날이라니 ㅠㅠ


때마침 주말엔 날씨가 ....ㅠㅠ

그래도 오후에 갠다는 일기 예보를 믿고

오전에 인천공항으로 출발합니다.

 

 


항공기 사진을 위한 카메라 테스트를 오늘에서야 제대로 해봤는데요,,,

안개+흐린날씨+맑은날씨+황사+미세먼지까지 ...

하루에 종합테스트를 해보게 되었네요ㅡㅡ;;;


대략 간추린다고 했는데도 사진이 꽤 많네요,,,

Diary에 소개되지 않은 사진들은 추후 한장한장

보정을 한땀한땀해서 언젠간 올라갈겁니다...


그럼 시작해볼게요 후후훗


 

 


인천공항에 도착하자마자 찍은 대한항공 A332기체 입니다..

역광+흐린날씨군요 ㅠㅠ


 

 


중국 Shenzhen 항공의 스얼 도장입니다...

오전 날씨가 이러하더랍니다 ㅠㅠ


 

 


러시아 오로라 항공의 A319기체네요,,, 이때를 기해서 날씨가 조금씩 개기 시작합니다..


 

 


아시아나 항공의 A321기체구요,, 슬슬 날이 맑아지는게 보이시나요??ㅎㅎ

 

 


 

 


세푸 퍼시픽항공이 들어올때쯤 맑은 날씨가 펼쳐집니다...

하지만 여전히 흐린날씨에요,,,

인천공항 날씨는 희안한게...

33 / 34 활주로 기상이 각각 다른날이 생긴다는;;;

 

근데...너 왜 엔진이 짝짝이냐??!!

 

 

 

 


 

 


야쿠티하 항공의 수호이 슈퍼젯100 기종입니다.

국내에선 보기 힘든 기종이기도 합니다. 수직미익의 오로라 그림을.. 왜 니가??오로라 항공에 줘버렷!!


 

 


33 활주로 포인트에서 오성산 전망대로 잠시 왔습니다.


에어인디아의 B787기체입니다.


뒷배경을 보시면 아시겠지만...뒤는 흐린날씨로 인해 시정이 좋질 못하네요...

 

 


계속 찍을까 하다가..

오랜만에 복숭아가 보고싶어...다시 또 33 활주로 포인트로 이동합니다.


예전에 다니던 도로가 공사중이라... 차로도 10분가까이 가야됩니다 ㅠㅠ

 

 


 

 


오늘  날씨의 최정점을 찍어줍니다~

때마침 대한항공의 747이 묵직하게 뷰파인더 안으로 들어옵니다.

2월 12일에 대한항공 747 한대가 퇴역을 했다죠 ㅠㅠ

이제 점점 747이 없어지고 있는 ㅠㅠ

 

 


 

 


타이 에어아시아 X 의 A330기체입니다~

빨간 도장이...참.... 예뻐요 하앍하앍

 

 


 

 


복숭아 항공의 A320기체가 들어옵니다~

JA806P 인것을 봐서... 2년전 저와 호타루를 오사카에 데려다준 녀석이네요~

그때 당시 C.A분들이 참으로 친절했던 기억이^^;;

귀국편때의 C.A들도 친절했구요 ㅎㅎ


다만 피치항공의 지연이나 서비스에 관련하여 우리나라 사람들이 불만을 가지는 분들이 많은데,,,

우리나라 L.C.C와 일본 L.C.C의 차이를 잘 이해하지 못한거라 생각됩니다...

일본 L.C.C가 세계적으로 통하는 L.C.C의 서비스고..

우리나라의 저가항공사는... 그냥 티만내는-ㅁ-;; 저가항공이 더 비쌀때도 있고;;;


여튼... 지연이나 취소시의 환불 문제 이런건,,, 모두 예약시 공지되어있는거기때문에,,

만에하나라도 그런게 걸리신다면 메이저 항공사 이용하세요~~


덥썩 싸다고 예약해놓고 서비스가 어쩌네 저쩌네 하지 마시구요 ㅎㅎ


 

 


다시 돌아온 전망대~~ 뒤는 역시나 어두컴컴한 날씨군요~~

KLM Royal Dutch의  Asia Livery 입니다~

특도인듯 특도 아닌 특도 같은 너~(죄송;;;)

 

 

쨌든 세계에서 제일 오래된 항공사입니다^^


 

 


인천가면 왠지 빠지면 섭섭한데 또 빼먹지 않으면 질리는...

대한항공의 A380입니다. HL7612의 등록번호로 대한항공에서 두번째로 도입한 A380기체입니다...

하.지.만... 전 HL7627이 보고싶다구요!!!!

왜 그럴까요~~??

 

 


 

 


너무 안좋은 시정탓에 다시 33포인트로....ㅠㅠ

중국 춘추항공의 기체군요,,

이 항공사도 AirAsia와 비슷한 형태의 항공사입니다.

Spring Airlines Japan도 있고 Spring Airlines China도 있어요,,,


그러고 보니 Jetstar항공도 비슷한 형태네요,,,



 


오늘의 퇴근비행기입니다......는 아니고....그 뒤도 한대더 찍긴했지만....

퇴근하려고 카메라 접고 보니 머리위로 지나가는 대한항공의 특도가 아른아른 ㅠㅠ


여튼 아시아나 항공의 A388기체를 끝으로 오늘 포스팅도 끝입니다~

사진이 좀 많은듯하네요 ㅎㅎ


온갖 날씨에서의 테스트는 아주 만족!!!

 

하지만 집에오니 목이 아픈건 왜때문이죠??

 



오늘 인천공항의 날씨는 4℃로 춥진 않았지만... 풍속 19Knot;;;ㄷㄷㄷㄷ;;;

아까 따뜻한 차안에있으니 몸이 나른나른해지면서 잠깐 졸기도;;;;


이제 또 언제 공항을 나갈지는 모르겠네요^^ 이러면서 막 또 가고-ㅁ-;;ㅋㅋㅋ


이상 오늘의 포스팅이었습니다 하하하핫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Spotting Dia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15.02.22 RKSI 출사 일기  (0) 2015.02.22
첫번째 스포팅 회상일기  (4) 2015.02.17
TRACKBACK 0 COMMENT 0

첫번째 스포팅 회상일기

매번 스포팅을 다녀온 후 사진을 한장씩 올리다 보니...

올릴 사진은 까마득히 남아있습니다.

지울 사진은 지우고 버릴것들은 버렸는데요,,,

 

항공기 사진만 약 300기가정도 되는 양입니다...

돌이켜보면 그닥 카메라끈이 긴것도 아니고,,

특히나 항공기 사진으로의 입문은 경력이 짧기때문에 그리 많은것같지는 않습니다^^;;

 

매번 한장씩 올리기도 뭐하고 해서...

날짜별로 저장해놓은 사진을 보며...기억을 더듬어가면서

일기를 써볼까 합니다...

 

그럼 댓글도 좀 늘지 않을까 싶어서-ㅁ-;;;

 

항공기 사진을 처음 입문하게 된건...

AeroPhotos가 아닌...

캐논 카메라 카페였죠 ㅎㅎㅎ

 

어떻게 만나게 됐는지 기억은 안나는데,,

2010년 8월 1일?혹은 2일로 기억을 합니다.

휴가때였으니까요...

아마 첫 촬영은 오산베이스에서의 촬영이었을겁니다 ㅎㅎ

 

그때당시 EOS 550D를 사용하고 있었고,,,

망원이라고 해봐야 시그마 70-300mm...흔히 고구마였죠 ㅎㅎ

 

지금 찾아보니 그때당시 사진은 없네요...아마 지운듯해요,,,

왜냐면,,, 제대로 된 사진이 없으니까요 ㅎㅎ

 

캐논 카메라 카페에서 알게된 대발이님 그때 닉네임은 아마 스나이퍼였던걸로...

 

오산에서 며칠 촬영을 하고,,,

아무 공부도 없이 무작정 인천을 간 기억이 납니다...

 

지금도 그렇지만... 그냥 기종을 대충 아는것이기 때문에..

Airliners.net 작업할때도 블로그 작업할때도...늘 찾아가면서 올리곤 합니다..

 

일기에선 그냥 대충 아는대로 씨부려볼려구요,,,,

 

 

 

 

아마 인천을 두번째 갔던날이었을겁니다.

2010년 9월 24일입니다.

 

이때만해도.. 항공사라곤...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밖에 모르던,,,,

캐세이 퍼시픽의 국적을 알게 된것도 한참후의 일이었습니다 ㅎㅎ

 

 

 

아시아나 A330의 구도장이네요,,,

예전 사진들을 보면 이런 또 추억이 ... ㅋ ㅑㅇ ㅏ~~

 

 

 

에미레이츠의 A380이죠,,,

이딴식으로 큰 비행기가 있다는것도 몰랐던 시절;;;

 

 

 

카타르 항공의 구도장입니다...

 

예전에 찍었던 사진을 보면... 언제 이런걸 찍었지??가 아니라... 그때당시 아무것도 몰랐던 시기라...

지금에와서 보니...이런것도 찍었구나 라고 느낍니다...

 

어제 하드정리를 하다보니...A319기체도 2011년인가 12년에 이미 찍어놨던;;;;;

 

 

 

댄공 B747의 스타크래프트 2 도장이네요...

이때 뭣도 모르고 찍었는데,,,

그래도 이때당시 찍어서 내놓을만한 기체가 있긴 하더군요;;;

 

얼마전을 기점으로 세번째 바디를 들여놨습니다.

망원렌즈도...아마 세번 바꾼듯합니다.

또 일기를 쓰다보면 바디바꾼얘기 렌즈 바꾼 얘기... 늘어놓겠죠 ㅎㅎ

 

하드에 남아있는 사진을 보니 2010년도에 스포팅은 이게 다인듯하더라구요 ^^;;

다음 회상일기는 2011년도가 되겠죠??

근데 2011년에도 별로 찍은게 없;;;;; 제대로 스포팅을 한건 2012년부터,,, 그때부터 에이넷도 시작했으니...

 

그럼 다음 회상일기로 뵐게요~~

 

p.s : 가끔 몇몇분들이 놀라시는데... 저 공항을 잘 않가요;;;;

지난달에 체코항공도 첨본;;; 윤진님도 놀라시더라는;;;ㅋㅋㅋ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Spotting Dia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15.02.22 RKSI 출사 일기  (0) 2015.02.22
첫번째 스포팅 회상일기  (4) 2015.02.17
TRACKBACK 0 Comment 4
prev 1 next